잠실키스방,잠실she
SHE 홈으로 로그인회원가입
공지사항 출근부 프로필 이용후기 자유게시판 이벤트

 
작성일 : 19-10-31 18:45
[중요] 남자와 여자의 차이점 꼭 읽으세요
 글쓴이 : 잠실 she
조회 : 20,393  
 
 
ㅋㅅㅂ에서 남자와 여자가 만납니다. 그리고 ㅋㅅ라고 하는 사랑놀이를 합니다.
 
그런데 이 두 종류의 인간이 어떻게 틀린지 저의 의견을 말씀 드려 볼까 합니다.
 
남자는 목적지향적이고 결과중시형 성향이 높지만 
 
반대로 여자는 관계지향적이고 과정중시형인 성향이 강합니다.
 
쉽게 예를 들어 설명을 하자면 아이들의 놀이를 한번 생각을 해보시기 바랍니다.
 
남자 아이들은 전쟁놀이를 좋아합니다. 전쟁놀이에서는 힘이 쎈 아이가 우리편이고
 
약한 아이가 적군이 됩니다. 만약 힘이 쎈 아이가 적군이 되어 버린다면 적군이 우리편을
 
이기는 결과가 나오기 때문에 우리편이 이겨야 한다는 목표를 달성 할 수 없습니다.
 
그리고 운동을 하더라도 승부가 있는 운동을 더 좋아 합니다. 예를 들자면 축구, 야구 같은
 
것을 더 좋아합니다. 승패가 구분되는 게임을 즐기면서 승자로서의 기쁨을 누리려고 합니다.
 
반대로 여자는 어릴 때 소꿉 장난을 합니다. 이 놀이의 구성원은 엄마 아빠 아기 입니다.
 
그런데 아기 역할을 한 아이는 누워서 자는것 말고는 할게 없지요. 그래서 아기 역할을 맡은
 
아이가 한마디 합니다. 나 재미 없어... 집에 갈래라고 말하면 엄마 역할을 맡았던 아이가
 
그래.. 그럼 이제부터 니가 엄마해... 내가 아기 할께 라고 하면서 역할을 바꿔 줍니다...
 
여자들이 이 놀이를 하는 목적(이유)를 우리 남자들은 잘 이해하지 못합니다....
 
그것은 내일 또 3명이 똑같이 모여서 이 놀이를 하는 것이 목표 입니다.
 
여자 아이들은 게임 중에서도 관계와 과정을 중요하게 생각하는 게임을 더 좋아합니다.
 
예를 들어 우리집에 왜 왔니.. 라는 놀이가 대표적입니다. 이 놀이는 승자와 패자를
 
나누기 보다는 서로 맘에 드는 사람들끼리 같은 편을 만드는 것이 목적입니다.
 
여자들은 운동도 과정을 더 중요하게 생각합니다. 댄스나, 피겨스케이팅, 체조 같은
 
것입니다. 이것은 승자와 패자 그리고 결과 보다는 진행 과정 자체에 의미를 두어야
 
됩니다. 예를 들어 축구에서 우리편 선수가 드리블을 아무리 멋지게 하고 예리한 킥을
 
날려도 노골이면 환상적인 플레이는 의미가 희석됩니다. 하지만 무용이나 체조 같은
 
운동은 진행 과정 그 자체가 바로 점수가 됩니다. 축구나 야구 같은 승패가 있는
 
운동경기를 보는 것을 좋아하는 여자들도  있습니다. 그런데 남자와 달리 경기에
 
졌다고해서 술먹고 진상되서 꼬장 부리는 여자는 없습니다. 오히려 승패도 중요하지만 
 
경기를 보고 응원을 하고 소리를 질러 대는 과정을 더 좋아하는 겁니다.
 
----------------- 설명이 좀 길었나요.. 이제 부터 진짜 이야기 -----------------
 
ㅋㅅㅂ 안에서도 똑 같습니다. 남자는 목표를 달성하기 위해서 노력을 합니다.
 
남자들의 목표는 비슷 비슷 합니다. ㅈㄷ을 하거나 ㅎㄹ을 치거나.. 아니면 ㅁㄴㅈ를
 
꼬셔서 바깥에서 만나거나... 뭐 대충 이런 결과들을 생각하면서 ㅋㅅㅂ을 갑니다. 
 
매니져를 만나는 순간 자체를 즐기는 분들도 계시지만 비율이 아주 적습니다.
 
어쨌든 남자(손님)는 이런 목표를 달성하기 위해서 시간과 자금을 투자합니다.
 
이런 목표가 달성되지 않으면 내상이라고 표현하고 투자한 부분을 아깝게 생각합니다.
 
그래서 자신의 목표를 달성하기 위해서... 힘으로... 스킬로... 말빨로... 외모로...
 
장타로... 돈으로... 선물로... 등등.. 여러가지 수단과 방법을 동원해서 목표를 달성
 
하려고 노력하고 달성율이 높은 사람을 고수라고 말하며 부러워 합니다.
 
하지만 매니져들은  여자들입니다. 즉 관계지향적인 인간입니다. 때문에 장타로
 
딱 한번 보는 손님보다는 단타지만 매일 찾아와 주는 손님을 더 좋아하게 됩니다.
 
남자들은 장타로 한번을 보는것이 목표를 달성할 확률이 높다고 생각합니다.
 
예를 들어 처음 만난 손님이 웃돈을 주고 요구를 하면 ㅁㄴㅈ들은 거부를 합니다.
 
하지만 오랫동안 만나온 지명손님의 은밀한 요구는 쉽게 거절하지 못합니다.
 
왜냐하면 그 손님을 계속해서 만나고 싶기 때문입니다. (관계 지향적)  - 예전에
 
어느 회원님이 이 스킬을 day by day 라고 말한적이 있습니다. 날마다 날마다
 
조금씩 조금씩 이라는 뜻 입니다. 그 허를 찌르고 저는 the day after day 라는
 
작전을 사용한 적이 있었는데... 결과는 생략 하겠습니다...
 
그리고 매너좋게 아무짓도 안하다가 갑자기 태도를 바꾸는 손님이 있습니다.
 
매니져는 방어적인 자세를 취할 수 밖에 없고 방어적 자세가 심하면 내상이 되기도
 
합니다. 하지만 서서히 조금씩 느끼게 하면서 심도있게 진행하는 손님들에게는
 
약한 모습을 보입니다. (과정지향적) - 내상후기 중에 나는 매너있게 잘했는데 
 
매니저가 내상을 주었습니다. 하는 내용들은 대체로 이 내용입니다. 손님이 처음에는
 
매너있게 잘하다가 갑자기 태도를 바꾼 겁니다. 매니져 입장에서는 차라리 처음부터
 
시종일관 계속 치근덕 거리는 손님이면 마음의 준비를 할 수 있는 여유가 있었습니다.
 
한가지 또 재미있는 것이 ㅁㄴㅈ들의 동질감에 대한 경향입니다. 예를 들어 유명한
 
선수에 대한 이야기가 대기실에서 돌기 시작하면 ㅁㄴㅈ들 끼리 서로 동질감을 유지하기
 
위해서 그 선수가 자신을 만나러 왔을 때 그 기회를 놓치지 않으려고 노력합니다.
 
그렇지만 자신을 노출하는 방법은 나중에 역효과가 너무 크기 때문에 별로 권장하고
 
싶지는 않습니다. - 이 분야의 권위자는 누가 뭐라고 해도 ㅇㄱ님 입니다. 정말 대단
 
합니다. 광주시내 ㅁㄴㅈ들 중에 ㅇㄱ님 모르면 간첩이고... ㅇㄱ님의 은총을 받지
 
못한 ㅁㄴㅈ는 버림받은 것과도 같습니다. ㅇㄱ님이 오빠가 ㅇㄱ이야 라고 말하는
 
순간 ㅁㄴㅈ는 모든 것을 포기하고 ㅇㄱ님을 섬길 마음의 준비를 합니다. 이말은
 
제가 어떤 ㅁㄴㅈ에게 직접 들은바가 있습니다. 다리에 힘이 쫘~악 풀리면서
 
아 드디어 나에게도 때가 왔구나 생각 되더랍니다. (ㅇㄱ님 오해마시요. 이건 내가
 
뒷조사한게 아니고 그 ㅁㄴㅈ가 물어보지도 않았는데 그냥 말해줬음... )
 
ㅁㄴㅈ도 여자 입니다. 제가 만나본 ㅁㄴㅈ들 중에 80~90%는 관계 지향적이고
 
과정중심적인 스타일에 부합되는 ㅁㄴㅈ들이 많았습니다. 반대로 목적(갯수) 지향적인
 
ㅁㄴㅈ들도 몇명 있기는 했지만 그래도 절대적인 목적지향형 ㅁㄴㅈ는 극소수 입니다.
 
 
지명 손님과 30분  vs  처음보는 손님과 1시간  중 ㅁㄴㅈ가 누구를 선택할 것 같습니까..?
 
돈으로 유혹하는 손님 vs 시간에 투자하는 손님 중 ㅁㄴㅈ는 누구를 더 좋아 할것 같습니까..?
 
강하게 밀어부치는 손님 vs 부드럽게 리드하는 손님 중 ㅁㄴㅈ는 누구에게 더 약해질까요..?
 
말빨로 꼬시려는 손님 vs 말없이 진심이 느껴지는 손님 중 ㅁㄴㅈ는 누구에게 넘어갈까요..?
 
강하고 뛰어난 남자가 되려고 하지마시고 ㅁㄴㅈ를 배려하고 사려깊은 지명이 되어 보세요.
 
그때 비밀의 문이 열립니다.  비밀의 문을 여는 법을 모두 아시고는 있지만...
 
실천 하기는 어려운 점이 많을 겁니다. 
[이 게시물은 잠실 she님에 의해 2019-11-04 14:20:25 공지사항에서 이동 됨] [이 게시물은 잠실 she님에 의해 2019-11-04 14:20:36 보류에서 이동 됨] [이 게시물은 잠실 she님에 의해 2019-11-11 00:12:36 공지사항에서 이동 됨] [이 게시물은 잠실 she님에 의해 2019-11-11 00:12:44 보류에서 이동 됨] [이 게시물은 잠실She님에 의해 2022-06-08 21:05:09 공지사항에서 이동 됨] [이 게시물은 잠실She님에 의해 2022-06-08 21:05:16 보류에서 이동 됨]

 
   
 


Copyrightⓒ 2014. foxy All rights. admin Google+